세계일보

검색

55년 간 임무 마친 F-4 팬텀 퇴역

입력 : 2024-06-07 18:45:10 수정 : 2024-06-07 18:45: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55년간 대한민국의 영공을 수호해 온 F-4 팬텀 전투기가 임무를 마치고 명예롭게 퇴역한다.

 

공군은 7일 경기 수원기지에서 신원식 국방부 장관 주관으로 F-4 팬텀 퇴역식을 거행했다. 신 장관의 출격명령을 받은 F-4E 전투기 2대는 힘차게 이륙해 마지막 비행을 했다. 대한민국 영공 비행을 마친 F-4E는 활주로에 무사히 착륙했다.

 

이날 퇴역식에서는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와 팬텀의 임무를 이어받은 후배 전투기 F-16, KF-16, FA-50, RF-16, F-15K, F-35A의 축하 비행이 펼쳐졌다.

 

신 장관은 마지막 비행을 마친 F-4E 전투기에 명예전역장을 수여했다. 그는 "팬텀과 함께한 지난 55년은 대한민국 승리의 역사였다"며 "팬텀은 죽지 않고 잠시 사라질 뿐이다. 대한민국 영공수호에 평생을 바친 팬텀의고귀한 정신은 세계 최고 수준의 6세대 전투기와 함께우리곁으로 다시 돌아올 것"이라고 말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