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윤석열 대통령, 올해 첫 순방... 내주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7 15:12:05 수정 : 2024-06-07 15:19: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투르크·카자흐·우즈벡 국빈방문
한·중앙아시아 K-실크로드 구상
김건희 여사 7개월만에 순방 동행

윤석열 대통령이 이달 10∼15일 투르크메니스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3국을 국빈 방문한다. 이는 지난해 12월 네덜란드 순방이후 7개월만에 재개된 순방이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이 7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룸에서 중앙아시아 순방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뉴시스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은 7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윤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순방 계획을 발표했다. 김 차장은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투르크메니스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의 공식 초청을 받아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한다”고 말했다. 김 차장은 “윤석열 정부의 3번째 지역특화 전략이자 대한민국의 첫 중앙아시아 외교전략인 ‘K-실크로드’구상”이라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과 김 여사는 첫 일정으로 투르크메니스탄을 방문해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의 협력 확대 방안에 논의할 계획이다. 또 투르크메니스탄 독립기념탑을 방문해 헌화하고 기념 식수도 할 예정이다. 저녁에는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 부부가 주최하는 국빈 만찬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또 양국 기업인이 참석하는 행사 일정도 예정돼 있다.

 

윤 대통령 부부는 이어 2박3일간 카자흐스탄을 국빈 방문해 고려인 동포 및 재외국민들과 동포간담회를 갖는다. 이어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열고 양국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 강화 방안을 협의할 계획이다. 양국 기업인들이 참석하는 비즈니스 포럼에도 윤 대통령은 참석할 예정이다. 또 윤 대통령 부부는 양국 공연단이 함께하는 문화 공연을 관람한다.

 

윤 대통령은 이번 순방 마지막 일정으로 13일부터 우즈베키스탄의 수도 타슈켄트를 방문해 동포 간담회를 연다. 이어 14일 오전부터 공식 일정에 돌입해 공식 환영식과 양국 정상회담, 비즈니스 포럼 등의 일정을 진행한다.

 

또 우즈베키스탄에 문을 연 창업촉진센터를 방문하는 행사도 예정하고 있다. 2일차 일정으로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이 주재하는 국빈 만찬에 참석한 뒤 15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우즈베키스탄의 고도시 사마르칸트를 방문한 뒤 귀국길에 오를 예정이라고 김 차장은 설명했다.

 

김 차장은 이번 순방에 대해 “한·중앙아시아 실크로드 협력 구상에 대한 중앙아시아 국가들의 확고한 지지를 확인하고 이행하는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고대 실크로드 중심지인 중앙아시아는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전략적 요충지”라며 “최근 독립국가연합(CIS) 지역과 유럽 진출을 위한 다국적 기업의 교두보이자 새 물류 거점으로 부상”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이번 행사에는 대한상공회의소 등 국내 기업인과 기관 80여명도 동행할 계획이다.


조병욱 기자 bright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뉴진스 해린 '시크한 손인사'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