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파트값 상승… 매매시장 달아오른다

입력 : 2024-06-07 06:00:00 수정 : 2024-06-07 01:59: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11주째 올라 상승폭도 확대
저가 매물 소진되자 중소형 몰려
경기도 27주 만에 상승세로 전환
2분기 9억 초과 거래 절반 넘어

서울 아파트값이 11주 연속 오르면서 상승폭을 키웠다. 수요 개선 흐름 속 저가 매물이 소진되자 인기 중소형 규모 아파트단지로 눈을 돌리는 이들이 늘면서 매매시장이 달아오르는 모습이다. 경기도 아파트값도 27주 만에 상승 전환했다.

한국부동산원이 6일 발표한 ‘6월 첫째 주(3일 기준)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 대비 0.09% 올랐다. 서울 아파트값은 상승 전환한 3월 넷째 주 이후 계속 오르는 중이다.

사진=뉴시스

상승 폭도 가팔라지는 양상이다. 3월 넷째 주부터 5월 둘째 주까지는 0.03% 이내였으나, 5월 셋째 주 0.05%로 올라선 뒤 같은 달 넷째 주 0.06% 등 점차 오름폭이 확대되고 있다. 이번주 상승 폭은 지난해 10월 셋째 주(0.09%) 이후 가장 높았다.

부동산원 관계자는 “저가 매물 소진 이후 지역별 선호 단지의 중소형 규모 아파트 위주로 매수 문의가 꾸준히 유지되면서 매도 희망가가 상향 조정되는 등 상승세가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 아파트 거래 수요는 꾸준히 개선되는 추세다. 금주 서울 아파트 매매수급지수는 95.7로 전주(94.3)보다 1.4포인트 올랐다. 이 지수는 시장의 수요와 공급을 지수화한 것으로, 기준선(100)보다 높을수록 팔려는 사람보다 살려는 사람이 많다는 뜻이다. 아직 기준선보다는 낮지만, 2월 첫째 주(82.9)를 저점으로 같은 달 둘째 주부터 반등하기 시작해 이번주까지 17주 연속 올랐다.

고가 아파트 거래도 늘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시스템에 따르면 5일까지 신고된 올해 2분기 서울 아파트 매매 총 7450건 가운데 9억원 초과 거래는 3885건으로 52.1%를 차지했다. 9억원 이하 거래는 47.9%에 그쳤다.

금액대별로는 9억원 초과∼15억원 이하 거래 비중이 1분기 30.3%에서 2분기 들어 33.3%로 늘었다. 15억원 초과 거래 비중은 같은 기간 17.9%에서 18.8%로 뛰었다. 6억원 이하 거래 비중은 1분기 24.4%에서 2분기 21.1%로, 6억원 초과∼9억원 이하는 27.4%에서 26.7%로 각각 줄었다.

경기 아파트 가격도 오름세로 돌아섰다. 이날 부동산원 통계에서 경기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 대비 0.03% 올랐다. 경기 아파트값이 오른 건 지난해 12월 첫째 주 이후 27주 만이다.

서울 전세가격(0.10%)은 1주 전과 같은 변동률을 기록했다. 이로써 서울 전셋값은 55주 연속 상승하며 역대 세 번째로 긴 상승 기간 기록을 세웠다.


이강진 기자 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뉴진스 해린 '시크한 손인사'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