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한민국을 지킨 희생을 기억합니다’…제69회 현충일 추념식 6일 거행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5 14:59:45 수정 : 2024-06-05 14:59: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이 6일 오전 10시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거행된다고 국가보훈부가 5일 밝혔다.

 

‘대한민국을 지켜낸 당신의 희생을 기억합니다’를 주제로 열리는 현충일 추념식에는 국가유공자와 유족, 정부 주요 인사, 각계 대표, 시민, 학생 등 약 5000명이 참석한다.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국가보훈부 제공

추념식에선 백마고지 전투에 참전한 6·25 참전유공자 이승초씨가 산야에 잠든 전우를 생각하며 작성한 편지가 소개된다. 편지 전반부는 영상으로, 후반부는 백마고지 전투 참전용사 후손인 육군 박희준 중사가 무대에 올라 낭독한다.

 

추념 공연도 이뤄진다. 6·25전쟁에 참전했던 삼형제가 세상을 떠난 후에야 다시 함께할 수 있게 된 이야기를 배우 김영옥씨가 내레이션으로 소개하며, 크로스오버 그룹 크레즐과 국방부 성악병 등으로 구성된 합창단이 ‘내 소년 시절’을 합창한다.

 

국민의례 중 국기에 대한 맹세문은 6·25 참전유공자 성욱기씨의 후손인 해군 성진제 소위가 낭독한다. 애국가는 신흥무관학교장을 지낸 독립유공자 고 이세영 지사의 후손인 육군 현재천 중위, 4·19혁명 공로자인 고 박찬세 전 통일연구원장의 후손 최영환씨 등 6명과 국방부 성악병 4명이 선도한다. 올해 경북 문경시 공장 화재 현장에서 화재 진압 및 인명 구조 활동을 벌이다 순직한 김수광 소방장과 박수훈 소방교 등 4명에게는 국가유공자 증서가 수여된다.


박수찬 기자 p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