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항시, 바이오 분야 잇따른 공모 선정으로 국비 870억 원 신규 확보

입력 : 2024-05-16 19:49:49 수정 : 2024-05-16 19:49: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형장비 활용 신약디자인 플랫폼 구축, 그린바이오 파운드리 구축 등 공모 선정
최근 10년간 바이오 인프라 체계적 구축으로 국비 확보 가시적 성과
바이오 특화단지, 포스텍 의과대학 및 스마트 병원 유치 및 건립에도 탄력

경북 포항시는 최근 1년간 중앙부처 각종 공모사업 선정 등 바이오 분야 국비 870억 원을 신규로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최근 ‘대형장비 활용 신약디자인 플랫폼 구축’ 사업 및 ‘그린바이오 파운드리 구축’ 사업 등 관련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잇따라 선정되는 등 미래성장동력 구축에 필요한 국비 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열린 첨단바이오 글로벌 연구를 선도하는 ‘바이오미래기술 혁신연구센터(IRC)’ 개소식 모습.

시는 지난 수년간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중심대학인 포스텍, 한동대학교의 생명과학연구소, 바이오 원천기술 전문 연구기관인 생명공학연구센터(PBC) 등 우수한 연구 기반을 토대로 바이오 분야 선도 도시로서의 준비를 착실히 해왔다.

 

특히 지난 10여 년간 국내 유일의 방사광가속기, 극저온전자현미경 등 첨단 연구장비를 비롯 유망 바이오기업의 벤처창업 플랫폼인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센터(BOIC)’, 글로벌 신약 개발의 중심인 ‘세포막단백질연구소’, 국내 최초 식물백신 상용화 시설인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등 R&D 고도화와 상용화를 위한 풍부한 바이오 인프라를 확충하며 국비 확보에 있어 우위를 선점했다.

 

시는 이와 같은 탄탄한 바이오 인프라를 활용해 지역 국회의원 및 지역 대학, 유관기관, 관련분야 전문가 등과 합심해 다양한 공모사업을 전략적으로 준비해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우선 시는 지난해 2월 농식품부 그린바이오 6대 유망분야 동물용의약품 거점으로 지정되며 동물용 그린바이오의약품 산업화 거점조성사업에 국비 75억 원을 확보했다.

 

이어 지난해 9월 과기정통부 혁신연구센터(IRC) 공모사업에서 첨단바이오 분야에 유일하게 선정돼 국비 488억 원을 확보했다.

 

올해 5월 과기정통부 ‘대형장비 활용 신약 디자인 플랫폼 구축’ 공모사업에 국비 253억 원을 확보하며 미래 바이오 원천기술 개발을 지원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농식품부 ‘그린 바이오파운드리 시스템 구축’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내에 그린바이오 산업 유망기업 및 기관을 지원하기 위한 시설구축에 국비 50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이뤘다.

 

시는 현재 추진 중인 사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2022년 공모 선정된 ‘그린바이오 벤처캠퍼스 조성 사업(국비 162억 원)’은 그린바이오 산업 육성을 위한 벤처창업 혁신 거점시설 구축을 위해 2025년 조성 완료를 목표로 올해 착공에 들어간다.

 

올해 설계를 시작하는 ‘해양바이오메디컬 실증연구센터 건립사업(국비 150억 원)’은 오는 2027년을 목표로 해양바이오산업의 고도화를 위한 선제적 기반 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강덕 시장은 “앞으로의 포항은 다양한 추진 동력을 토대로 철강도시를 뛰어넘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미래 바이오헬스 산업의 중심지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며 “윤석열 정부의 ‘지방시대 비전과 전략’ 기조에 발맞춰 속도감 있는 추진의지를 갖고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 및 포스텍 의과대학을 반드시 신설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