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의대 증원 등 반영한 경북대학교 학칙개정안, 교수회서 부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6 16:01:49 수정 : 2024-05-16 16:01: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의대 정원 증원 관련 내용을 포함한 경북대학교 학칙 개정안이 교수회에서 부결됐다.

 

경북대학교 전경

부산대와 제주대에 이은 세번째 부결로 국립대에서 연이어 의대 증원에 제동이 걸리는 모양새다.

 

16일 경북대에 따르면 이날 낮 열린 교수회 평의회에서 학칙 일부 개정안이 통과되지 못했다.

 

학칙 개정안에는 2025학년도 의대정원 증원을 포함한 대학 학생 정원 조정, 국제학부 신설, 2024학년도 2학기 대학원 학생 정원 조정 등 내용이 담겼다.

 

교수회 측 관계자는 “의대 증원 포함해 국제학부 신설 등 여러 내용이 포함된 안건이었다"며 "의대 증원 문제도 있지만 국제학부 신설 등 여러 안건이 맞물려 있어서 실제로 내용을 특정해서 부결이라고 말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교수회의 안건 부결로 경북대 의대 증원 문제가 종결된 것이 아니라 부결 이후 대학 본부에서 새 증원 관련 학칙 개정을 추진하거나, 제주대와 동일하게 본부가 교수회에 재심의를 요청할 가능성도 있다.

 

앞서 경북대 학칙 일부 개정안은 교내 법제심의위원회와 학장 회의를 통과한 뒤 교수회와 대학평의회 심의 절차를 차례로 밟는 중이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
  • 케플러 샤오팅 '심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