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북, 직원 사망 ‘직장 괴롭힘’ 여부 조사

입력 : 2024-05-15 22:55:12 수정 : 2024-05-15 22:55: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외부전문가 참여 조사위 설치키로
이순희 구청장 “공정히 진행할 것”

서울 강북구가 최근 소속 직원의 사망 사건과 관련해 직장 내 괴롭힘이 있었는지 여부 등을 조사할 조사위원회를 설치·운영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구는 지난 1일 숨진 직원의 사망 원인에 대해 유족 측이 업무 스트레스, 건강 문제와 함께 직장 내 괴롭힘이 있었다고 주장하며 조사를 요구하자 7일 관련 서류를 제출한 바 있다.

구는 관련 조례에 따라 변호사, 노무사 등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직장 내 괴롭힘 상담 자문위원회를 꾸려 자체 조사를 실시하고, 13일엔 유족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자문위를 개최했다.

자문위원들은 보다 구체적인 사실관계 확인 등을 위해 조사가 필요하며, 조사의 객관성과 투명성 확보를 위해 조사위원회 설치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냈다.

구 직장 내 괴롭힘 조사위는 상담 자문위원을 포함한 외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하는 비상설 위원회다. 구는 외부 위원 인선을 마치는 대로 최대한 빨리 활동을 시작할 방침이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다시 한 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앞으로 외부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조사위 활동을 통해 객관성과 공정성, 합리성을 갖춘 조사를 실시하고, 향후 이어질 관련 절차들도 공정하고 신속하게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구윤모 기자 iamky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뉴진스 해린 '시크한 손인사'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