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우상호 “국가 서열 2위 국회의장선거 당대표 관여는 잘못”

입력 : 2024-05-14 18:30:00 수정 : 2024-05-14 21:47: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우상호, 양자로 ‘교통정리’ 비판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이 “국회의장 선거 구도를 대표가 관여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한 것이 14일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정성호·조정식 의원이 사퇴하고 추미애 당선자와 우원식 의원 양자 대결로 ‘교통정리’가 된 민주당 내 국회의장 후보 선거를 비판한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 뉴시스

우 의원은 전날 CBS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5, 6선쯤 되는 중진 의원들이 중간에 포기하는 것을 보면서 자괴감 같은 것이 들었다”며 “이재명 대표나 박찬대 원내대표 혹은 가까운 분들의 권유를 받아 중단했다면 심각한 문제”라고 말했다. 선거권자인 국회의원의 투표가 아니라 당 지도부 의중으로 선거 구도가 결정된 것이 아니냐는 주장이다. 우 의원은 “상임위원장 선거라면 당연히 관여하는 것이 맞지만, 당대표나 원내대표가 국가 의전서열 2위를 결정한다는 것은 좀 잘못된 것 같다”고 덧붙였다.

 

또 우 의원은 “의장이 되시겠다는 분이 이런저런 정치적 쟁점에 대해 말씀하시는 것은 좀 삼가실 필요가 있다”고도 말했다. 개개인이 헌법 기관인 입법부를 이끌어 가야 하는 국회의장의 정치적 무게를 강조한 셈이다. 우 의원은 “의장 선거에서 정치 연설과 유세를 뺐던 이유는 국가 서열 2위를 선출하는 과정을 다른 선거처럼 보이지 않게 하려 한 노력과 지혜”라며 “국회 어른을 뽑는 것이라 적절한 과정과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현우 기자 wit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