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달 18일부터 25일까지 국내 최장 장미터널(5.45㎞)이 있는 서울 중랑구 중랑천 일원에서 2024 중랑 서울장미축제가 열리는 가운데 13일 시민들이 일부 장미가 활짝 핀 터널을 거닐고 있다.


최상수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