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천공항공사, 공항 안전관리시스템 위원회 열어

입력 : 2024-04-04 14:22:08 수정 : 2024-04-04 14:22: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안전하고 안정적인 공항운영을 위해 안전관리시스템 위원회를 열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4일 청사 대회의실에서 능동적이고 유기적인 안전 활동을 전개하기 위해 ‘2024년 공항 안전관리시스템 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4일 인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열린 ‘2024년도 인천국제공항 안전관리시스템위원회’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앞줄 가운데)이 위원회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위원회에는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 유구종 운영본부장, 주견 인프라본부장을 비롯해 항공사 및 지상조업사 등 22개사의 안전 최고 책임자 및 관리자 6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지난해 인천국제공항 안전분야(공항운영분야, 항행시설분야, 항공교통분야)의 다양한 노력들과 안전 목표의 성공적 달성을 평가하고 올해 안전정책 목표를 수립해 의결했다. 또 목표 달성을 위해 이행해야 할 세부 실천 과제들을 논의했다.

 

특히 올해는 인천공항의 제2여객터미널 확장사업 등 4단계 건설사업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증가하는 항공 수요와 여객에 대응해 공항 운영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 세부방안과 상호 협업과제 등을 집중적으로 협의했다.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이 무결점 공항운영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국제공항 안전관리시스템 위원회는 공사, 항공사, 지상 조업사 등이 참여해 인천국제공항의 항공안전 관련 현안과 대책을 협의하는 최고 의사결정 기구로 2006년부터 매년 위원회를 개최하고 있다.


박연직 선임기자 repo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한지민 '우아하게'
  • 한지민 '우아하게'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