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사전투표소 불법 카메라 설치한 유튜버 공범 잇따라 구속

입력 : 2024-04-03 22:48:38 수정 : 2024-04-03 22:48: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국 사전 투표소에 불법 카메라를 설치한 40대 유튜버가 구속된 가운데 범행을 도운 공범이 잇따라 구속됐다.

경남 양산경찰서는 이 유튜버를 따라 양산지역 사전 투표소 4곳에 불법 카메라 설치를 도운 혐의(통신비밀보호법 위반과 건조물침입)로 70대 A씨를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양산 사전투표소에서 발견된 불법 카메라. 경남경찰청 제공

울산지법은 이날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도주 우려가 있다"며 A씨에 대한 구속 영장을 발부했다.

앞서 유튜버를 도운 또다른 공범인 50대 B씨도 같은 혐의로 전날 구속됐다.

구속된 유튜버와 A, B씨는 유튜브 진행자와 구독자로 친분을 쌓은 것으로 경찰은 확인했다.

범행을 주도한 유튜버는 서울, 부산 등 전국 각지에 4·10 총선 사전투표소 등 40여곳에 불법 카메라를 설치한 혐의로 최근 구속됐다.

이들은 부정선거 감시 목적으로 카메라를 설치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