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테일러 스위프트, 억만장자 대열 합류

입력 : 2024-04-03 21:11:31 수정 : 2024-04-03 21:11: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포브스 ‘올해 새 명단’서 소개
추정 재산 약 1조4878억원

미국 팝스타 테일러 스위프트(34·사진)가 미국 경제지 포브스가 집계한 억만장자 대열에 합류했다.

포브스는 2일(현지시간) ‘2024년 새 억만장자들’ 명단을 공개하면서 스위프트가 올해 억만장자 대열에 새로 합류한 부호 중 가장 유명한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스위프트의 추정 재산은 총 11억달러(약 1조4878억원)다. 포브스는 “스위프트가 블록버스터급 콘서트 수익과 음반·음원 판매 수입, 부동산 투자 등으로 재산을 모았다”며 “오로지 노래와 공연만으로 10억달러가 넘는 부를 축적한 최초의 음악인”이라고 설명했다. AFP통신은 스위프트가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의 베벌리힐스, 내슈빌, 로드아일랜드의 해안 등에 집을 소유하는 등 상당한 부동산 포트폴리오도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스위프트는 지난해부터 전 세계 5개 대륙을 순회하는 ‘에라스 투어’ 공연으로 한 해 동안에만 10억4000만달러(약 1조3728억원) 매출을 올려 역사상 가장 높은 수익을 올린 콘서트 투어를 기록하기도 했다. 그는 지난 2월 그래미 시상식에서 최고상으로 꼽히는 ‘올해의 앨범’을 네 번째로 수상하며 역대 최다 수상 기록도 썼다. 스위프트는 19일 새 앨범 ‘더 토처드 포이츠 디파트먼트’(The Tortured Poets Department)를 발매해 다시 한 번 빌보드 등 각종 음반 차트를 휩쓸 것으로 예상된다.


조성민 기자 josungm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