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5개 소부장 특화단지 5년간 5000억 지원한다

입력 : 2024-04-03 19:00:00 수정 : 2024-04-03 18:52: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정부, 오송·광주 등 추가 선정 단지
공급망 핵심 기지로 육성 추진
우주·항공, 방산, 수소 분야도 신설

정부가 추가로 선정된 소재·부품·장비(소부장) 특화단지 5곳에 5년간 5000억원 상당의 예산을 지원해 공급망 핵심 기지로 육성한다. 기존 7개 분야 150개이던 소부장 핵심 전략기술은 우주·항공, 방산, 수소 등 3개 분야가 추가되는 등 모두 200개로 확대 운영된다.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는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 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소부장 특화단지 맞춤형 지원 방안’ 등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경쟁력강화위원회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우선 정부는 지난해 7월 추가로 소부장 특화단지로 지정된 충북 오송(바이오), 광주(자율주행차 부품), 대구(전기차 모터), 부산(전력반도체), 경기 안성(반도체 장비) 등 5곳에 올해부터 2028년까지 총 5067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했다.

정부는 이 같은 지원으로 LG화학, LG이노텍 등 5곳 소부장 특화단지 주도 기업들이 6조7000억원의 기업 투자를 원활히 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정부는 연구개발(R&D) 지원과 테스트베드 구축에 각각 2318억원, 2228억원을 각각 투입한다. 인력 양성과 관련 펀드 운영에도 80억원과 210억원을 배정했다.

소부장 특화단지는 기술 자립화와 공급망 내재화를 목적으로 정부가 지정하며, 지정된 단지들은 기반 시설 우선 구축, 공동 테스트베드 설치 등 여러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소부장 핵심 전략기술도 대폭 확대됐다. 기존 소부장 핵심 전략기술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바이오 등 7개 분야에 걸쳐 총 150개였다. 이번에 우주·항공(20개), 방산(2개), 수소(18개) 등 3대 분야 40개를 포함해 50개가 추가돼 총 200개로 늘었다.

우주·항공 분야에서는 우주 발사체, 항공기 경량화, 무인기 자율 부품 기술 등이 포함됐다. 방산 분야에서는 다기능 반도체 패키징, 전장용 인공지능(AI) 반도체 기술이 각각 지정됐다.

경기 고양시 킨텍스 야외전시장에 전시된 우리군의 중고도 무인기 모습. 뉴시스

기존에 있던 바이오 분야에서는 원료 의약품, 기능성 소재, 대량 생산 공정 장비, 3D 바이오프린팅 소재 및 장비 등 14개 기술이 추가됐다.

아울러 정부는 이날 회의에서 7건의 ‘소부장 협력 모델’을 추가로 선정했다. 이 모델은 소부장 공급 기업과 고객사 간의 특정제품 개발 협력을 정부가 지원한다. ‘소부장 협력 모델’ 사업을 통해 전기차의 심장인 모터에 들어가는 희토류 영구자석 생산 기술을 국산화하는 데 성공한 것이 대표적 성공 사례다.

정부는 차량용 통신·보안 시스템반도체, 사용 후 배터리 기반 에너지저장장치(ESS), 생분해성 합성섬유 등 7건을 지정해 향후 관련 제품 개발에 100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소부장은 첨단산업의 근간이자 소부장 파워가 공급망 강국으로 가는 지렛대”라며 “정부는 소부장 산업의 초격차 혁신을 위해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범수 기자 swa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깜찍한 손하트'
  • 채수빈 '깜찍한 손하트'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