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북도, 임신 희망부부 건강관리 지원 늘린다 [지방자치 투데이]

관련이슈 지방자치 투데이

입력 : 2024-04-03 14:28:39 수정 : 2024-04-03 14:34: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도는 이달부터 임신을 준비 중인 부부를 대상으로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 사업과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은 임신을 희망하는 부부 또는 예비부부를 대상으로 임신·출산에 장애가 될 수 있는 건강 위험 요인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도록 가임력 검사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여성에게는 난소기능검사와 부인과 초음파 검사 등 최대 13만원을 제공한다. 남성에게는 정자 정밀형태 검사비로 최대 5만원을 준다.

 

검사 신청 방법은 주소지 보건소 혹은 e보건소 공공보건포털을 통해 검사의뢰서 발급받은 뒤 전국에 있는 사업 참여 의료기관에서 검사받은 후 관련 서류를 첨부해 보건소에 청구하면 된다. 참여 의료기관 확인은 e보건소 공공보건포털에서 가능하다.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은 가임력 보존을 위해 냉동한 난자를 사용해 임신·출산을 시도하는 부부에게 냉동난자 해동과 보조생식술 비용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부부에게 회당 100만원 한도 내에서 최대 두 차례 지원한다.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과는 달리 사전 신청 없이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시술 완료 후 주소지 관할 보건소에 지원 신청하면 된다.

 

황영호 도 복지건강국장은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과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비용 지원으로 건강한 아이를 갖길 원하는 가정에 경제적 부담이 줄어 들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동=배소영 기자 sos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한지민 '우아하게'
  • 한지민 '우아하게'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