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명품 디올, 국내서 1조 매출 올리고 기부는 '찔끔'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4-03 13:31:21 수정 : 2024-04-03 13:31: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작년 매출 1조456억원과 영업이익 3천120억원…기부금 1천920만원

프랑스 명품 브랜드 디올이 지난해 국내에서 1조원이 넘는 매출을 올렸다.

3일 크리스챤 디올 꾸뛰르 코리아가 공시한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디올의 지난해 국내 매출은 1조455억8천464만원으로 전년 대비 12.3% 늘었다.

명품 디올 간판. 연합뉴스

영업이익은 3천120억여원으로 3.6% 감소했다.

지난해 국내 기부금은 1천920만원으로 전년보다 30만원 늘어나는 데 그쳤다.

디올은 2022년에도 코로나19 보복 소비 여파로 국내 매출이 52%나 급성장했지만 1천620만원만 기부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한소희 '시선 사로잡는 타투'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