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통령실 “尹, 전공의 직접 만나 대화 원해”

입력 : 2024-04-02 20:20:51 수정 : 2024-04-02 20:20:5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통령실은 국민들에게 늘 열려있다”

대통령실은 2일 윤석열 대통령이 전공의들을 직접 만나 대화를 하고 싶어한다고 밝혔다.

 

대통령실은 이날 오후 공지를 통해 "대통령실은 국민들에게 늘 열려있다"며 "윤 대통령은, 의료계 단체들이 많지만 집단행동 당사자인 전공의들을 만나 직접 이야기를 듣고 싶어한다"고 알렸다.

 

대통령실. 연합뉴스

 

윤 대통령은 전날 대국민 담화를 통해 내년도 의대 입학 정원 2000명 증원 결정의 배경을 다시 설명하는 한편, 의료계가 집단행동을 멈추고 과학적 근거에 입각한 통일안을 도출할 경우 정원 조정을 논의할 수 있다는 뜻을 밝혔다.

 

또 "국민, 의료계, 정부가 참여하는 의료개혁을 위한 사회적 협의체 구성도 좋다"며 의료계와 만남을 제안했다.

 

이에 전국의과대학교수협의회(전의교협)은 2일 윤 대통령과 박단 대한전공의협의회(대전협)의 만남을 촉구하고 나섰다.

 

조윤정 전의교협 비대위 홍보위원장(고려대 의대 교수)은 2일 오후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윤 대통령은 현재 행정부 수반인 대통령이다. (윤 대통령이) 박 대표를 초대한다면, 아무런 조건 없이 만나봐달라. 잠시나마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