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최신 스마트 제조 기술과 산업 트렌드 제시” 한국지멘스, ‘SFAW 2024’ 성료

입력 : 2024-04-02 00:04:35 수정 : 2024-04-02 00:04: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세계적인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DI) 부문이 지난달 27∼29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4’에 참가해 제품·솔루션 전시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 지멘스는 ‘산업 생산을 위한 혁신 가속화’를 주제로 △디지털 엔터프라이즈를 위한 산업용 메타버스 △디자인 △리얼라이즈 △옵티마이즈 △지속 가능성 및 에너지 효율 △지멘스 엑셀러레이터 등 6개의 존을 구성하며 지멘스의 최신 스마트 제조 기술과 산업 트렌드를 제시했다.

지난달 27∼29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4’에서 한국지멘스의 전시공간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한국지멘스 제공

산업용 메타버스 존에서는 배터리 제조 공정 및 각종 산업군과 관련된 가상공장 솔루션은 물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및 지속 가능성의 활용을 위한 솔루션이 전시되었다. 디자인 존에서는 보다 복잡해진 시장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도록 디자인 단계에서부터 정교한 시뮬레이션을 제공하는 적응형 생산공정의 새로운 전략을 소개했다.

 

리얼라이즈 존은 스마트 팩토리 구현의 핵심 요소인 IT와 OT를 통합하는 네트워크 기술 및 가상과 현실을 융합하는 솔루션을 제시했고, 옵티마이즈 존에선 생산 현장의 각종 데이터를 기반으로 맞춤형 제조와 생산성 극대화를 실현하는 지멘스의 솔루션이 전시되었다.

 

지속 가능성 및 에너지 효율 존에서는 공급망, 자체 운영 및 사용 단계에서의 탈탄소화를 위한 솔루션과 지속 가능한 경영이, 지멘스 엑셀러레이터 존을 통해선 지멘스의 개방형 디지털 비즈니스 플랫폼이 강조되었다.

 

지멘스는 전시 종료일인 지난달 29일 디지털 트윈 솔루션을 주제로 한 특별 세미나를 통해 배터리, 전기차, 스마트 팩토리, 화학공정 등 다양한 제조 현장의 디지털화를 지원하는 디지털 트윈 솔루션과 사례를 공유하며 제조업의 미래를 전망했다.

티노 힐데브란트 한국지멘스 선임 부사장 및 디지털 인더스트리 부문장은 “이번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4 전시회를 통해 현재 다양한 도전 과제에 직면해 있는 국내 고객들을 지원하기 위해 최신 스마트 제조 기술과 산업 트렌드를 선보였다”며 “지멘스는 앞으로도 국내 제조업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고객의 혁신이 실현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백광희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부문 공작기계사업부 상무는 “지멘스는 고객사가 변화하는 산업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강력한 디지털 솔루션을 계속 제공하고 있다”며 “이런 노력의 일환으로 이날부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SIMTOS 2024’에서는 생산제조의 지속 가능성을 실현할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동수 기자 d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