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용림 남편’ 배우 남일우 별세

입력 : 2024-03-31 21:49:53 수정 : 2024-03-31 21:49: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영화 ‘신과 함께’ 시리즈와 ‘친절한 금자씨’ 등에 출연한 배우 남일우씨가 31일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6세.

고인은 1958년 KBS 공채 성우 3기로 데뷔해 1964년에는 같은 회사 공채 탤런트로 본격적으로 연기를 시작했다. KBS 2 ‘위험한 사랑’(2005), MBC ‘왕꽃 선녀님’(2004), SBS ‘야인시대’(2002), ‘쩐의 전쟁’(2007) 등 수많은 드라마에 출연했다.

2000년대부터는 영화로 활동 영역을 넓혀 ‘친절한 금자씨’(2005)에서 주인공 금자의 복수를 돕는 최 반장 역할로 강한 인상을 남겼고, 천만 영화인 ‘신과 함께-죄와 벌’(2017)과 ‘신과 함께-인과 연’(2018)에도 출연했다.

고인은 동료 배우인 김용림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과 아들인 배우 남성진씨를 뒀다. 남성진씨 역시 배우인 김지영씨와 결혼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2일 오전 11시, 장지는 시안가족추모공원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