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그냥 하고 싶어서" 소화기 뿌리고 난폭 운전한 배달기사들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3-31 17:28:57 수정 : 2024-03-31 17:28: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전 대덕경찰서는 심야시간대 오토바이를 타고 난폭운전을 한 혐의(도로교통법상 공동위험행위 등)로 배달대행기사 A(41)씨와 20대 3명 등 모두 4명을 붙잡아 불구속 송치했다고 31일 밝혔다.

A씨 일행은 지난달 11일 오전 2시10분께 오토바이를 타고 대전시내 도로를 돌아다니며 소화기를 뿌리고, 교차로 회전돌기, 역주행 등 난폭 운전을 하며 근처 차량 운전자들에게 위협을 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배달 기사로 일하면서 알게 된 사이로, 오토바이 번호판을 바꿔 다는 수법으로 단속을 피하려고 했지만, 경찰의 블랙박스 및 CCTV 영상자료 분석과 탐문수사에 꼬리가 밟혔다.

경찰에는 "별다른 이유는 없었다. 그냥 하고 싶어서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한지민 '우아하게'
  • 한지민 '우아하게'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