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마스크 꼭 챙기세요”…‘주말 불청객’ 황사 [오늘날씨]

입력 : 2024-03-30 07:35:37 수정 : 2024-03-30 07:35: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낮과 밤의 기온 차도 커
뿌연 서울 도심 중국발 황사의 영향으로 수도권 황사 위기 경보 수준이 ‘주의’ 단계로 격상된 29일 서울 종로 거리가 뿌옇게 보이고 있다. 황사는 주말인 30일에도 대부분 지역에 나타날 전망이다. 남정탁 기자

 

토요일인 30일은 전국이 황사 영향으로 대기질이 탁한 가운데 낮과 밤의 기온 차도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기상청은 이날 “최근 내몽골고원 부근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서풍을 타고 남동진하며 동쪽 지역을 중심으로 황사가 나타나고 있다”며 “현재 황사가 관측되지 않는 지역도 점차 대기질이 탁해질 수 있겠다”고 예보했다.

 

전국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5~20도로 포근하겠지만,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은 0도 내외로 쌀쌀해지며 일교차가 15도 이상으로 매우 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기온은 12~20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인천 5도, 수원 3도, 춘천 0도, 강릉 5도, 청주 4도, 대전 2도, 전주 4도, 광주 5도, 대구 5도, 부산 9도, 제주 12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4도, 인천 13도, 수원 15도, 춘천 14도, 강릉 17도, 청주 18도, 대전 18도, 전주 19도, 광주 18도, 대구 20도, 부산 17도, 제주 23도다.

 

늦은 새벽부터 오전 사이 제주도에, 오전부터 오후 사이 전남권과 전북남부에, 오후에 경남권에는 약한 비가 한때 올 수 있겠다. 전북북부에는 오전부터 오후 사이 0.1㎜ 미만 빗방울이 관측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광주와 전남, 전북남부, 부산, 울산, 경남, 제주도 1㎜ 내외다.

 

미세먼지는 황사 영향으로 전국이 ‘보통’에서 ‘나쁨’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수도권과 강원권은 오전에 ‘매우 나쁨“ 수준까지 치솟겠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