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바람피웠지” 의심한 50대 남편…베트남 출신 20대 아내 살해

입력 : 2024-03-29 09:00:00 수정 : 2024-03-29 08:50: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대 아내의 외도를 의심해 흉기로 살해한 50대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 = 뉴시스

28일 경남 양산경찰서는 아내를 흉기로 살해한 50대 A씨를 살인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6일 새벽 1시쯤 양산시 소재 자신의 아파트에서 잠을 자고 있던 20대 아내 B씨를 흉기로 살해한 혐의이다.

 

아내를 살해한 A씨는 이날 오전 7시40분쯤 자신의 차를 몰고 도로에 나갔다가 교통사고를 낸 뒤 직접 112에 신고하고 출동한 경찰에게 자신의 범행도 자백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출동한 경찰에게 아내의 외도가 의심돼 살해했다는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숨진 아내 B씨는 2016년 베트남에서 한국으로 넘어와 결혼한 뒤 한국국적으로 귀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A씨와 주변 인물들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