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병사들이 꼽은 '브런치 함께 먹고 싶은 스타'에 백종원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3-28 14:57:48 수정 : 2024-03-28 14:57: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브런치를 함께 먹고 싶은 스타로 병사들은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를 가장 선호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국방일보는 이달 12∼17일 '더캠프' 앱에서 병사 459명을 대상으로 주관식 설문조사를 진행해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더본코리아 제공

'휴일 브런치데이를 함께 하고 싶은 스타는'이라는 질문에 백종원 대표를 꼽은 병사가 전체의 15%인 69명이었다. 이유로는 "더 맛있는 브런치를 만들어 줄 것 같다", "진로에 대한 조언을 듣고 싶다"고 답했다.

백 대표에 이어 르세라핌(47표·10%), 에스파(38표·8%), 뉴진스·프로미스나인(각 23표·5%) 등 걸그룹 이름이 잇따라 나왔다.

국방일보 관계자는 "'부대 급식으로 만나고픈 백종원 대표의 메뉴'가 바로 다음 질문이어서 백 대표가 많은 표를 얻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 질문에는 제육볶음(46표), 짜장면·치킨(21표), 볶음밥·갈비(19표)를 답한 병사들이 많았다.

백 대표의 더본코리아는 올해 1월 국방부와 업무협약을 맺고 병영식당 운영방식 개선과 군 급식에 적합한 조리기구 개발, 조리법 전수 등을 추진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