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처 일행에 흉기 휘둘러 ‘2명 사상’…40대 전 남편 검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3-28 14:11:55 수정 : 2024-03-28 14:11: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흉기로 전처를 살해하고 그의 남자 친구에게 상처를 입힌 40대 전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40대 남성 A씨를 살인 등 혐의로 긴급체포했다고 28일 밝혔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 전경

그는 이날 오전 10시10분쯤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한 미용실에 흉기를 들고 들어가 전처(30대)와 그의 남자 친구(40대)에게 흉기를 마구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그의 범행으로 크게 다친 피해자들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전처는 끝내 숨졌고 그의 남자 친구는 치료받고 있다.

 

그는 범행 후 차량을 몰고 인근 김제 지역으로 도주한 뒤 한 도로에서 자해한 것으로 조사됐다.

 

신고를 받고 추적에 나서 경찰은 차 안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던 A씨를 발견해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해 치료 중이다.

 

현재까지 그의 범행 동기는 밝혀지지 않았다. 경찰은 A씨가 의식을 회복하는 대로 정확한 동기와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전주=김동욱 기자 kdw763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