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여친 찾아 성관계 요구…거절당하자 마구 폭행한 20대男 구속영장 기각

입력 : 2024-02-22 02:00:28 수정 : 2024-02-22 02:00: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교제 당시에도 폭행당해 신고 이력
법원 “도주와 증거인멸 우려 없어”
지난 19일 새벽 서울 송파구의 한 거리에서 성관계를 거절한 전 연인을 마구 폭행하는 20대 남성의 모습이 담긴 폐쇄회로(CC)TV 영상. MBN 보도화면 갈무리

 

전 연인을 찾아가 무차별 폭행 후 도주한 20대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21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송파경찰서는 강제추행과 상해 등 혐의로 A씨를 체포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법원은 “도주와 증거인멸의 우려가 없다”며 기각했다.

 

A씨는 지난 19일 새벽 4시20분쯤 송파구의 한 주택가에서 피해자의 얼굴과 몸을 무차별 폭행하고 도주한 혐의를 받는다.

 

공개된 당시 폐쇄회로(CC)TV에는 방이동의 한 편의점 구석에서 A씨가 피해 여성의 머리채를 붙잡고 쓰러트리는 모습 등이 담겼다. 피해 여성은 직접 112에 신고한 뒤 도망쳤지만, 이내 A씨에게 붙잡혀 인근 주택가에서 또다시 무차별 폭행당했다.

 

출동한 경찰은 범행 장소 일대를 40여분간 수색한 끝에 도주한 A씨를 긴급 체포했다. 조사 결과 피해자는 교제 당시에도 A씨에게 폭력을 당해 경찰에 신고한 적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가 피해자 집에 찾아가 성관계를 요구하다 거절당하자 폭행한 것으로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기각됐다.

 

경찰은 피해 여성에 스마트워치 지급 등 안전 보호 조치에 나섰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수지 '우아한 매력'
  • 수지 '우아한 매력'
  • 송혜교 '반가운 손인사'
  • 김희애 '동안 미모'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