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나얼, ‘건국전쟁’ 인증샷 올렸다가 악플 세례…댓글 창 폐쇄

입력 : 2024-02-13 11:29:39 수정 : 2024-02-13 13:28: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나얼이 소셜미디어에 영화 ‘건국전쟁’ 포스터를 게재했다가 야권 성향 네티즌의 악플 세례를 받았다. 그는 결국 댓글 창을 폐쇄한 상태다. 

 

나얼. 뉴스1

나얼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건국전쟁’ 포스터 사진과 이승만 전 대통령이 사용했던 것으로 보이는 낡은 성경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자유롭게 하려고 자유를 주셨으니 그러므로 그 안에 굳게 서고 다시는 속박의 멍에를 메지 말라”는 성경 구절을 적었다. 

 

이 외에 별다른 멘트를 남기진 않았지만, ‘건국전쟁’을 관람한 뒤 이를 인증하기 위해 이같은 게시물을 작성한 것으로 추정된다.

 

‘건국전쟁’은 이승만의 생애와 업적을 조명한 다큐 영화다. 이승만 전 대통령은 스무살에 입학한 배재학당에서 기독교 신앙을 받아들였다. 배재학당 때부터 구축된 그의 기독교 네트워크는 이후 미국과의 외교에 큰 자산이 됐다. 나얼 역시 독실한 기독교 신자로 알려져 있다.

 

이후 야권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나얼을 비판하는 글들이 올라왔다.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에는 ‘나얼 2찍(보수 지지자) 인증이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고, 12시간도 되지 않아 130여개의 댓글이 달렸다. 

 

네티즌들은 “이승만을 존경하는 건 개인 취향 문제가 아니라 지능 문제다. 잘 가라” “교회가 참 문제다” “정이 뚝 떨어진다는 게 이런 거다” “저 종교에 과하게 심취한 사람들은 거리를 두게 됩니다” “우리나라는 겉만 종교와 정치가 분리되어있다고 하지만 실상은 종교가 정치를 지배하는 나라” 등 비난 댓글을 달았다. 

 

나얼 인스타그램 캡처

이승만 전 대통령 또한 기독교와 인연이 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논란 중인 나얼 인스타’ ‘나얼 2찍 인증’ ‘나얼 당당하게 인증하네?’  등 나얼을 저격하는 비난 댓글이 쏟아졌다. 

 

한편, 한편 설 연휴 동안 건국전쟁을 관람한 여권 인사들의 관람 인증이 이어지고 있다. 

 

전날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영화 ‘건국전쟁’을 관람한 후 이 전 대통령에 대해 “대한민국이 여기까지 오게 되는 데 굉장히 결정적인, 중요한 결정을 적시에, 제대로 하신 분”이라며 “한미상호방위조약과 농지개혁이 없었다면 대한민국은 지금과 많이 달랐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에 반해 야권 인사들은 ‘길 위의 김대중’ 관람 후기를 올리고 있어 여야가 영화를 통한 지지층 결집에 나서고 있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