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연휴 뒤 포근한 기온…낮 최고 12∼18도

입력 : 2024-02-12 20:03:53 수정 : 2024-02-12 20:03: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화요일인 13일은 낮 최고기온이 15도 내외로 올라 전국이 대체로 포근하겠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제주도와 남해안은 대체로 흐리겠다.

설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 경북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에서 어린들이 모래놀이를 하고 있다.

아침 최저기온은 -4∼6도, 낮 최고기온은 12∼18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남부·강원 영서·충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서울·인천·경기 북부·세종·충남·경북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3.5m, 서해 1.0∼2.5m, 남해 0.5∼2.0m로 예측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