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랄라세션 故 임윤택, 오늘(11일) 사망 11주기…여전히 그리운 ‘임단장’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2-11 11:01:32 수정 : 2024-02-11 11:03: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울랄라세션 리더 고(故) 임윤택의 영정사진/사진=연합뉴스

 

그룹 울랄라세션의 고(故) 임윤택이 세상을 떠난 지 11년이 됐다.

 

고인은 2013년 2월 11일 위암 투병 끝에 사망했다. 향년 32세.

 

故 임윤택은 2011년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3’에서 출연해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고인은 방송 당시 위암 4기 투병 중 이었지만, 남다른 가창력과 리더로서 에너지 넘치는 모습으로 울랄라세션 팀을 이끌어 최종 우승을 차지해 ‘희망과 도전의 아이콘’, ‘임단장’으로 불렸다. 

(위) 故 임윤택의 오디션 프로그램 출연 당시 (아래) 딸을 품에 안았던 고인의 마지막 모습/사진=MBC ‘휴먼 다큐 사람이 좋다’, Mnet ‘슈퍼스타K3’

 

최종 우승 이후 2012년 8월 그의 옆을 지켰던 연인과 결혼식을 올렸으며 같은 해 10월 득녀 소식을 전했다.

 

당시 故 임윤택은 “아이가 학교 가는 40살까지만 살고 싶다”고 삶에 대한 의지를 드러내 많은 이들이 응원을 보냈다. 

 

그러나 딸을 품에 안은 지 얼마 되지 않은 고인은 건강 상태가 급속히 악화되면서 병원에서 치료받던 중 울랄라세션 멤버들과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세상을 떠났다.

 

고인이 남긴 음악과 무대는 팬들에게 여전히 뭉클한 감동을 전하고 있다. 2022년 방송된 JTBC ‘얼라이브’에서는 故 임윤택이 AI로 복원된 모습이 공개돼 고인을 다시금 떠올리게 만드는 자리가 마련되기도 했다.


유혜지 온라인 뉴스 기자 hyehye0925@seq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