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다음주까지 포근한 날씨…전국 구름 많고 미세먼지 ‘나쁨’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2-10 14:51:14 수정 : 2024-02-10 14:51: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설 연휴 셋째날인 11일부터 다음주까지 평년보다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11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고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1일 오전부터 낮 사이 제주도에는 한때 비(산지는 비 또는 눈)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전날부터 이틀간 예상 강수량은 5㎜ 미만, 제주 산지의 예상 적설량은 1∼3㎝다. 아침 최저기온은 –9∼1도, 낮 최고기온은 3∼11도로 예상된다.

 

설 연휴 첫날인 지난 9일 오전 제주시 한림읍 한림공원에서 관광객들이 만개한 수선화와 매화를 감상하고 있다. 뉴스1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충청권·호남권·영남권·제주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매우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최저 -10∼0도, 최고 3∼9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으나 아침기온은 중부지방과 남부내륙에서 영하 5도 내외가 되겠고 특히 한파특보가 발효된 강원산지를 중심으로는 영하 10도 이하로 내려가 춥겠다.

 

수요일인 14일부터 목요일인 15일까지는 비 소식이 있다. 이 기간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도에서 영상 11도 사이, 낮 최고기온은 영상 5∼17도로 평년(아침 -7∼2도·낮 5∼11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14∼15일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상 3∼10도, 낮 최고기온이 영상 5∼17도로 봄처럼 따뜻하겠다.

 

16일부턴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4도에서 영상 4도 사이로 다시 떨어지겠다. 14일부터 15일까지는 기압골에 영향을 받아 비가 오겠다. 14일은 제주도에, 15일은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권, 전라권, 제주도에 비가 오겠다.


안경준 기자 eyewher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