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채널 폐쇄해도 자꾸 나타나는 北 유튜버 ‘유미’…이번엔 ‘디올백’ 들고 등장

입력 : 2024-02-10 11:39:41 수정 : 2024-02-10 14:05: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북한 유튜버 ‘유미’가 구글의 채널 폐쇄 이후 새 계정을 만들어 활동을 재개한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 유튜버 '유미'가 2024년 1월 4일에 올린 영상. 유튜브 갈무리

10일 유튜브에 따르면, 유미는 지난해 7월 17일 ‘올리비아 나타샤’(Olivia Natasha) 이름으로 새 계정을 만들이 비정기적으로 자신의 일상을 영어로 소개하는 영상을 올리고 있다. 현재까지 영상은 총 24개 올라왔으며, 구독자는 약 540명정도다. 

 

가장 최근 영상은 지난달 4일 올라왔는데, 영상 속 유미는 2024년 새해를 앞두고 가족, 친척, 친구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느라 바빴다고 이야기한다.

 

1분 10초짜리 영상에서 눈에 띄는 대목은 유미가 지난해 12월 31일에 가족과 먹을 저녁을 준비하고 있다면서 킹크랩을 비롯해 식탁 위에 차려진 갖가지 음식을 비출 때다.

 

다른 영상들을 보면 유미는 승마를 배우거나, 발레를 하는 등 대다수 북한 주민은 좀처럼 경험하기 어려운 상류층의 일상을 누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유미가 평양 지하철을 소개하는 영상에서는 손에 누빔 패턴의 검정 가방을 들고 있는데, 이는 1000만원에 육박하는 크리스챤 디올의 ‘레이디백’과 유사해 보인다.

 

디올의 레이디백으로 추정되는 가방을 들고 북한 지하철을 소개하고 있는 유미. 유튜브 갈무리

재개설 초반에는 과거 계정에 올렸던 영상을 재탕하기도 했고, 지난해 9월부터는 뉴스와 유사한 형식으로 제작한 영상을 영어뿐 아니라 한글 자막을 달아 올렸다.

 

유미는 유튜브뿐 아니라 중국의 온라인 동영상 공유 사이트 틱톡에도 채널이 있다. 2023년 1월 첫 번째 영상이 올라온 이후로 지금까지 계속 운영하고 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