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불법촬영 혐의’ 황의조, 튀르키예 알란야스포르 임대

입력 : 2024-02-07 11:32:08 수정 : 2024-02-07 11:32: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황의조. 알란야스포르 홈페이지 제공

 

'불법촬영 혐의'를 받는 전 축구 국가대표 스트라이커 황의조(31)가 잉글랜드를 떠나 튀르키예로 임대 이적했다.

 

튀르키예 프로축구 알란야스포르는 6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황의조와 2023~2024시즌이 끝날 때까지 임대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황의조는 지난 2022년 8월 프랑스 2부로 강등된 지롱댕 보르도를 떠난 뒤 험난한 여정을 보내고 있다. 그리스 올림피아코스 임대에서 기회를 잡지 못했고, 지난해 2월 K리그1 FC서울 단기 임대로 경기 감각을 유지했다. 하지만 노팅엄 복귀 후 다시 챔피언십(2부) 노리치 시티 임대를 떠났다.

 

이로써 노팅엄에서 데뷔전도 치르지 못한 황의조는 튀르키예에서 유럽 생활을 이어가게 됐다.

 

새 소속팀인 알란야스포르는 올 시즌 쉬페르리그에서 14위(6승9무9패)에 올라 있다.

 

황의조는 구단을 통해 대표팀 동료였던 수비수 김민재(바이에른 뮌헨)에게 튀르키예 리그에 대한 조언을 구했다며 "최근은 아니지만, 이전에 이야기를 나눈 적 있다. 어렵고 경쟁이 치열한 리그라고 말해줬다"고 답했다.

 

김민재는 2021~2022시즌 튀르키예 페네르바체에서 뛰다 나폴리(이탈리아)를 거쳐 뮌헨(독일)에서 주전 수비수로 활약 중이다.

 

한편 황의조는 전 연인과의 성관계를 불법으로 촬영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

 

수사 기관의 명확한 결론이 나올 때까지 국가대표에서도 제외돼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 동행하지 못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