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대제철 폐수처리장서 질식 사고…청소 직원 7명 사상

입력 : 2024-02-06 20:17:42 수정 : 2024-02-06 20:17: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6일 인천 동구 현대제철 공장에서 폐수처리장 수조를 청소하던 외주업체 직원들이 갑자기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인천소방본부 화학대응센터 대원들이 사고 현장에 진입하고 있다. 이날 사고로 외주업체 소속 근로자 7명이 의식 장애, 호흡 곤란 등으로 쓰러져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이 중 34세 근로자 1명이 숨졌다. 소방 당국 조사 결과 이들 근로자는 방독면을 쓰지 않은 채 수조에 남은 불산과 질산 슬러지(찌꺼기)를 제거하는 작업을 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인천소방본부 제공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