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SNS의 알고리즘이 여성 험오적인 콘텐츠 확산에 결정적 역할"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2-06 15:51:35 수정 : 2024-02-06 15:51: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의 알고리즘이 여성 혐오적인 콘텐츠 확산에 결정적 역할을 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고 영국 가디언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AFP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UCL)과 켄트 대학교 연구팀은 10대 남성들을 인터뷰한 결과에 의거해 다양한 관심사와 성향의 틱톡 계정을 설정한 뒤 7일 동안 틱톡이 추천하는 1000개 이상의 동영상을 시청했다. 이 결과 연구 초기에 틱톡이 추천하는 콘텐츠 중 여성을 대상화하거나 성희롱, 비하하는 여성 혐오적 콘텐츠의 비중이 13%에 불과했지만 5일 후에는 56%로 증가했다. 틱톡의 알고리즘에 의해 시간이 지날수록 남성 청소년 시청자들에게 여성 혐오적인 콘텐츠 추천이 늘어나 그 비중이 4배에 이른 것이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는 틱톡을 대상으로 한 것이지만 이 결과는 틱톡 외에 다른 SNS 플랫폼에도 똑같이 적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연구팀은 SNS의 영향에 대해 청소년과 학교 교사 등을 인터뷰한 결과 이러한 콘텐츠에서 제시되는 혐오 이데올로기와 여성 혐오적 비유가 스마트폰과 PC의 스크린을 벗어나 학교로 유입되어 주류 청소년 문화에 자리 잡았다고 분석했다. 연구를 이끈 케이틀린 레거 UCL 수석연구원은 “틱톡과 다른 소셜 미디어 사이트의 알고리즘 프로세스는 외로움을 느끼고 통제력을 상실한 이들의 취약점을 노리고 유해한 콘텐츠를 게임화한다. 젊은이들은 극단적 콘텐츠를 마치 오락처럼 느끼게 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온라인 상의 이런 유해한 견해와 비유가 이제 젊은이들 사이에서 일상화돼 이들의 오프라인 행동에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번 연구는 영국 내에서 SNS가 젊은이들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시점에 발표됐다. 지난해 2월 영국 북서부 워링턴에서 3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틱톡 인플루엔서인 16세의 트랜스젠더 여성 브리아나 게이가 동급생에게 칼로 목, 가슴 등을 28차례 찔려 사망한 바 있다. 게이의 어머니는 딸을 살해한 범인이 온라인에서 혐오 콘텐츠를 다수 접했다면서 16세 미만 청소년의 스마트폰에서 SNS 앱 사용을 금지할 것을 촉구하는 중이다.

 

이번 연구를 조직한 학교 및 대학 지도자 협회 제프 바튼 사무총장은 “UCL의 연구 결과는 우리 대부분이 거의 알지 못하는 알고리즘이 사용자에게 극단적인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더 많이 제공하는 눈덩이 효과를 가져온다는 것을 보여준다”면서 “틱톡과 SNS 플랫폼 전반에 걸쳐 알고리즘을 시급히 재검토하고 이러한 유형의 콘텐츠를 방지하기 위한 안전 장치를 강화해야만 한다”고 촉구했다.


서필웅 기자 seose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