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태진아, 아내 ♥옥경이 치매 간병 “나를 천천히 잊어줬으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2-06 13:33:19 수정 : 2024-02-06 13:34: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태진아(왼쪽)와 그의 아내/사진=TV조선 ‘조선의 사랑꾼’

 

가수 태진아(71)가 치매로 투병 중인 아내 이옥형 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5일 방송된 TV조선 ‘조선의 사랑꾼’ 말미에는 태진아, 이옥형 부부가 출연하는 다음 주 예고편이 공개됐다. 

 

공개된 예고편 속에서 태진아는 5년 전 치매 판정을 받은 아내를 간병하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옥경이는 제 인생에 90%다. 태진아는 딱 1% 밖에 없다”라며 “이 사람이 나를 더 천천히 잊어버렸으면 좋겠다”고 진심을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태진아는 아내의 기억을 되살리기 위해 연신 노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가수 태진아(왼쪽)와 그의 아내/사진=TV조선 ‘조선의 사랑꾼’

 

그는 “당신하고 나하고 결혼했다. 내가 누구예요”라고 묻자 부인은 “몰라요”라고 답해 태진아는 쓸쓸한 웃음을 보이기도 했다.

 

또한 태진아는 “내가 디너쇼할 때 무대에 같이 올라서 ‘옥경이’를 같이 불러보자”며 아내에게 제안, 실제로 함께 호흡하는 모습을 담기며 감동을 예고했다.


유혜지 온라인 뉴스 기자 hyehye0925@seq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