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발로 핸들 잡고 고속도로 질주한 5톤 트럭…“운전을 발로 배워서”

입력 : 2024-02-06 18:00:00 수정 : 2024-02-07 15:41:4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손이 아닌 두 발을 사용해 고속도로를 질주하는 대형트럭 운전자의 모습이 한 자동차 동호회에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공개된 영상에는 운전자가 노래에 맞춰 손으로는 춤을 추고 발로 핸들을 조절하는 아찔한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사진=JTBC사건반장 갈무리

지난 5일 JTBC 사건반장은 지난 1월 한 자동차 동호회에 공유된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20대 5톤 트럭 운전자는 노래에 맞춰 손으로는 ‘기역니은 춤’을 추고 발로 핸들을 조절하는 모습이 담겼다. 다른 발로는 경적까지 울렸다. 

 

해당 영상 댓글에서 한 회원이 “운전을 못해서 발로 운전하는 줄 알았는데 역시다”고 농담을 던지자 운전자는 “운전을 발로 배웠다”고 답했다.

 

차량을 발로 운전할 경우 안전운전 위반으로 제재 대상이다.

 

패널 변호사는 “저 때 위급한 상황이 생기면 브레이크를 어떻게 밟나? 손이 밑으로 내려가서 브레이크 밟나?”라며 “절대 해서는 안 될 위험한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