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새로운선택 금태섭, 종로 출마…"촛불과 태극기 모두 품은 곳"

관련이슈 총선

입력 : 2024-02-06 09:52:52 수정 : 2024-02-06 09:52: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겨운 양당체제 뛰어넘는 도약대"…제3지대 통합도 촉구

제3지대 신당인 새로운선택 금태섭 대표는 6일 이번 총선에서 '정치 1번지' 서울 종로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금 대표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종로는 지겨운 양당 체제를 뛰어넘는 새로운 도약대에 걸맞은 곳"이라며 "종로의 힘으로 정치와 대한민국을 바꾸겠다"고 말했다.

금태섭 새로운선택 공동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410총선 종로구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금 대표는 "정치가 격변하고 혼란스러울 때, 늘 중심을 잃지 않고 우리나라의 방향타 역할을 해 준 곳이 종로"라며 "지역 연고가 없는 노무현·이명박 전 대통령을 길러낸 곳도 종로"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진보의 촛불과 보수의 태극기를 모두 품은 곳 역시 종로로, 그 누구의 텃밭도 아니다"라며 "여기에서만큼은 진보도, 보수도 어색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금 대표는 제3지대 통합도 촉구했다.

그는 "총선이 두 달 남은 지금 더 이상 늦추다가는 거대 양당에 대응할 수 없다. 말이 아니라 결단과 행동이 필요하다"며 "오늘 출마 선언이 통합 논의의 물꼬가 된다면 바랄 것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하나 된 제3지대를 선보이기 위해서 조정자, 중재자 역할을 계속하겠다"며 "새로운미래 이낙연 대표와, 개혁신당 이준석 대표와, 이원욱·조응천 의원과 함께하는 모습을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금 대표가 출마를 선언한 종로는 국민의힘 최재형 의원이 현역의원이며, 더불어민주당에서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위 곽상언 변호사와 이종걸 전 의원,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이 뛰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