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양고기를 입으로 손질"…또 불거진 중국 '위생 논란'

관련이슈 오늘의 HOT 뉴스

입력 : 2023-11-27 12:57:36 수정 : 2023-11-27 13:23: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중국의 한 정육점 관계자가 입으로 양고기를 손질하는 영상이 온라인에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26일(현지시각)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최근 중국 동부 안후이성의 한 정육점에서 양고기를 입으로 손질하는 영상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확산됐다. 영상 속 남성은 양 갈비뼈를 도구 대신 자신의 입을 사용해 물어뜯는 방식으로 살과 뼈를 발라냈다.

해당 남성은 "도구보다 더 빨리 뼈를 제거하는 수십 년 된 전통 기법"이라고 주장하며 "전문가는 침의 흔적을 남기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비위생적이다. 역겹다"며 논란을 제기했다. 이에 중국 매체 지무 뉴스(Jimu News)는 중국 공무원과 인터뷰를 진행, 그는 "해당 정육점은 조사를 받았고 영상은 온라인상에서 '팔로워'를 끌어모으기 위해 만들어진 것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또 "(남성의 주장과 달리) 전통 기법이 아니며, 아무도 입으로 생 양갈비를 바르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9월에는 중국 산둥성 칭다오시에 있는 칭다오 맥주 제3공장에서 작업자가 원료(맥아) 보관 장소에 들어가 소변을 보는 모습이 찍혀 논란이 된 바 있다. 해당 논란으로 업체는 시가총액 67억 위안(약 1조2000억원)이 증발하는 피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