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요한 "한동훈, 젊지만 존경…총선 역할 결정된다면 좋은 일"

관련이슈 총선

입력 : 2023-11-20 11:27:21 수정 : 2023-11-20 11:47: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청년 우선 공천·전략공천 배제, 충돌 안 해…청년도 경쟁하면 돼"
尹측근·국무위원 총선 출마엔 "수능처럼 경선도 공평하게 가야"

국민의힘 인요한 혁신위원장은 20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총선 역할론에 대해 "그분이 결정을 안 한 걸로 알고 있는데 결정된다면 참 좋은 일"이라고 말했다.

인 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 장관에 대해 "환영한다. 그런 경쟁력 있는 분들이 와서 도와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국민의힘 인요한 혁신위원장.

인 위원장은 한 장관의 중도 확장성을 묻는 말에 "굉장히 신선하고 너무 좋은 분"이라며 "(법무부) 이민 정책위원으로서 이민정책 토론할 때 많이 봤는데 아주 합리적인 분이다. 젊지만 내가 존경하는 분"이라고 평가했다.

인 위원장은 '한동훈 카드가 혁신인가'라는 질문에는 "우리 다 혁신하고 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는 21일 예정된 혁신위의 대전 일정을 한 장관의 대전 일정과 겹치지 않도록 시간을 늦췄다고도 설명했다.

인 위원장은 "(한 장관과) 만나면 좋지만, 한 장관이 먼저 거기로 가기로 약속돼 있기 때문에 예의를 좀…"이라며 "저희가 가는 시간을 좀 늦췄다"고 말했다.

인 위원장은 윤석열 대통령 측근들과 국무위원들의 총선 출마에 대해 공정한 경선 원칙을 재차 강조했다.

그는 "수능 시험 쳐서 좋은 대학교, 좋은 학과 가는 것이 공평한 길 아니냐"라며 "경선도 수능처럼 그렇게 돼야지만 우리가 경쟁력이 있다"고 말했다.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지난 17일 대구 수성구 만촌동 대구스마일센터를 찾아 직원 간담회를 마치고 입구에서 기다리던 시민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다.

인 위원장은 혁신위가 내놓은 혁신안 가운데 '청년 비례 50% 할당 및 우세 지역구 배정'과 '전략공천 배제'가 상호 충돌한다는 지도부의 지적에 대해선 "전혀 충돌하는 것이 없다"며 "청년에게 기회를 줘야 하는데, 청년도 경쟁해서 실력 있는 분들이 나오면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이 혁신위 일정의 강연자로 나서면서 국민의힘 입당설에 무게가 실리는 것과 관련해선 "오늘 (언론사 행사에서) 처음 만나 남북 관계에 대해 대화를 많이 나눴는데 생각이 거의 똑같다"며 "아주 신선한 분"이라고 평가했다.

인 위원장은 이 의원의 국민의힘 입당 전망에는 "내가 결정할 바가 아니다. 나라를 사랑하면 현명한 판단을 내려달라,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의 신당 창당 움직임과 관련해선 "기회가 있으면 단둘이 만나서 설득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