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원로배우 박동룡 노환 별세…70·80년대 액션영화서 활약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11-19 11:22:03 수정 : 2023-11-19 16:08: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뉴시스 제공

 

1970∼1980년대 한국 액션영화에서 활약했던 원로배우 박동룡(83)이 별세했다.

 

고인은 19일 오전 4시50분께 노환으로 사망했다. 빈소는 서울 국립중앙의료원 장례식장 202호에 마련했다. 발인은 21일이다.

 

이날 배우 한지일은 인스타그램에 고인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액션배우로 명성을 날린 박동룡 선배. 악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 마음씨도 순하다"면서 "오늘 새벽 갑자기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을 접했다. 형, 많이 보고 싶을 겁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애도했다.

 

영화 '돌아온 팔도 사나이'(1969)로 데뷔, 1970∼1980년대 액션영화 조·단역으로 활약했다. '십자수권'(1978) '별명 붙은 사나이'(1980) '여자 대장장이'(1983) '작년에 왔던 각설이'(1985) '87 맨발의 청춘'(1986) 등의 주연을 맡았다. 2004년 제41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특별연기상을 받았다.


김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ksy1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