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신당설’ 이준석, 페북서 모집 안내…“정치문화 바꾸는 길에 동참해달라”

입력 : 2023-11-19 04:00:00 수정 : 2023-11-18 16:23: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비슷한 생각하는 분들과 긴밀 교류 위해 연락망 구성"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가 지지자들과의 연락망 구성을 위한 정보 수집을 시작했다.

 

이 전 대표는 18일 페이스북에 "비슷한 생각을 하신 분들과 더 긴밀하고 신속하게 교류하기 위해 연락망을 구성하려고 한다"며 인터넷 '구글 폼' 신청 링크를 올렸다.

 

다음달 말까지 윤석열 대통령과 국민의힘이 변화하지 않는다면 신당을 만들 수 있다고 밝혀온 이 전 대표가 지지자를 결집하고 본격적인 창당 준비에 들어간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이 전 대표는 "이름과 성별, 거주 지자체 정도의 기초적인 연락망 구성을 위한 정보를 수집한다"며 "발기인, 당원 명부 등에는 제공해준 정보가 활용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제가 어떤 정치적 행보를 하더라도, 가장 빠르게 소식을 받아보고 동참할 수 있다"며 "수십년간의 잘못된 관행 속에 젖어있는 정치문화를 바꾸는 길에 동참해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전통적인 방식으로 조직을 구성하고 그것을 관리하기 위해 과도한 비용을 지출하고, 누군가에게 큰 빚을 지는 정치보다는 3천만원으로 전당대회를 치러낸 것처럼 경쾌하면서도 새로운 형태의 시도를 해보려 한다"고 덧붙였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