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차승원 "'패떴' 유재석 없으니 아비규환...‘자’ 한 마디로 정리”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11-18 14:21:29 수정 : 2023-11-18 14:21: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튜브 채널 ‘뜬뜬’ 캡처

 

배우 차승원이 SBS 예능 프로그램 ‘패밀리가 떴다’ 촬영 당시 유재석의 능력을 알게 됐다고 털어놨다. 

 

18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다과 시간은 핑계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는 최근 영화 ‘독전2’로 돌아온 배우 차승원이 출연했다. 

 

차승원은 유재석과 함께 자신의 특이한 목소리 톤에 대해 이야기하며 이와 관련된 ‘패밀리가 떴다’ 촬영 당시 에피소드를 전했다.

 

그는 “그때 8~9명 정도 게스트가 있었는데 재석이 차가 고장이 나서 도착을 못 했다. 그런데 진행이 안됐다. 거기 뭐 효리도 있고, 실력을 갖춘 이무기들이 있었는데도 완전히 아비규환 중구난방이었다”고 설명했다. 

 

유튜브 채널 ‘뜬뜬’ 캡처

 

차승원은 “그런데 재석이가 와서 ‘자!’ 하니까 딱 정리가 됐다. 가운데로 진짜 일사분란하게 모였다. 마치 좌석에 쇳가루가 붙듯 붙더라. 그것 때문에 그때 처음으로 ‘저 사람이 저런 능력이 있어서 지금 저 위치에 있구나’를 알았다”고 칭찬했다.   

 

그는 이어 “아무래도 목소리에 힘이 있어 응집력이 있는 듯 하다. 대단한 사람”이라고 칭찬을 이어갔다. 그러자 유재석은 “형이 이렇게 해주니 고맙다. 나를 늘 지켜봐 주는 그런 큰 형 같은 형”이라며 미소를 지었다. 


최윤정 온라인 뉴스 기자 mary170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