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내년 총선 출마 가능성 질문에…한동훈 “의견 많을 수 있다”

입력 : 2023-11-18 06:40:00 수정 : 2023-11-17 16:01: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모호한 답변?
뉴스1

내년 총선 출마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의견은 많을 수 있다"고 대답했다.

 

17일 한 언론이 '한 장관 후임 법무부 장관에 대한 인사 검증이 진행 중이고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가능성'까지 거론한 상황에서 나온 질문이다.

 

뉴스1에 따르면 이와관련 이날 대구광역시를 방문한 한 장관은 "정치에 종사하는 사람들은 총선이 인생의 전부일지 모르지만, 돈 벌어 하루하루 열심히 살아가는 대구 시민들은 그렇지 않을 것"이라며 "범죄 피해자를 더 잘 보호하는 것, 인구 위기를 극복하는 것이 국민들에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되며 그 일을 더 잘하려고 방문했다"고 말했다.

 

한 장관은 이날 오후 '범죄피해자 원스톱 솔루션센터'를 만들기 위해 전반적인 상황을 점검하고자 강력범죄 피해자와 보호자에게 심리 치유, 임시 거처 등을 제공해 일상생활 복귀를 지원하는 대구스마일센터를 찾았다.

 

그는 "범죄 피해자에 대한 보호는 대단히 중요하다"며 "내년 서울엔 범죄피해자 지원 센터가 개소될 예정이다. 대구와 광주 부산, 인천 등 전국에 이같은 센터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최근 자신에 대한 탄핵 여부를 놓고 더불어민주당 내 강경파와 원내 지도부가 '엇박자'를 내고 있는데 대해 그는 "민주당 내에서 말을 맞춰야 할 것 같다"며 "민주당이 검사 탄핵 추진 의사를 밝히는데 국민들이 이름도 모르는 검사를 겁주기 위해 이같은 추진은 적절치 않다"고 비판했다.

 

한 장관은 "평소 대구 시민들을 대단히 존경하고 있다"며 "6·25전쟁 때 단 한번도 적에게 이 도시를 내주지 않았고, 자유민주주의를 끝까지 지키기 위해 싸워 이겼다"고 했다.

 

이어 "전쟁 이후 산업화를 처음 시작했고, 다른 나라와의 산업화 경쟁에서 이겼으며, 매년 무더운 여름도 늘 이기는 분들"이라며 대구 시민에 대한 애정을 나타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