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내가 죄인” 경찰서 찾아와 오열, 술 깨니 ‘풀어달라’ 난동…A급 수배자 취중자수[영상]

입력 : 2023-11-17 11:26:59 수정 : 2023-11-17 13:25: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술에 취한 지명수배자가 제 발로 경찰서에 찾아와 붙잡혔다.

 

사진=서울경찰청 유튜브 채널 영상 갈무리

16일 서울경찰청은 유튜브 채널에 ‘내가 죄인이요. 야심한 밤. 경찰관에게 급 고백? 지구대에 제 발로 찾아온 남성의 정체는?’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을 보면 지난달 21일 오전 1시쯤 서울 구로경찰서 개봉지구대에 술에 취한 한 남성이 찾아왔다.

 

이 남성은 경찰관들을 보고 다짜고짜 고백을 한다. 본인은 죄가 많은 사람이라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경찰관의 신분증 제시 요구에도 순순히 응했다.

 

사진=서울경찰청 유튜브 채널 영상

이 남성은 잠시후 돌변해 자신을 풀어달라고 소리를 지른다. 하지만 경찰은 요구에 응할 수 없었다. 신원 확인 결과 그가 사기 혐의로 수배된 A급 수배자였기 때문이다. 결국 경찰은 이 수배자를 현장에서 검거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