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수진 “치과 매출 99%는 임플란트 환자…팁 400만원 받기도”

입력 : 2023-11-17 10:51:59 수정 : 2023-11-17 10:51: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이수진 유튜브 채널 화면 캡처

 

서울대 출신 치과의사 겸 유튜버 이수진이 코로나 이후로 억대 수입이 무너졌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이수진 유튜브 채널에는 딸 제나 양이 함께 출연한 라이브 방송 편집본이 올라왔다.

 

이날 제나 양은 한 시청자를 가리키며 "완전 고액 손님 들어오셨어요. 고액 손님"이라고 말했다. 이에 이수진은 "누가 고액 손님이야?"라고 물었다.

 

제나 양은 "(시청자가) 전체 임플란트 하고 싶으시대"라고 설명하자, 이수진은 그제야 '고액 손님'이라는 표현을 이해하고선 웃음을 터뜨렸다.

 

이수진은 "저는 치과 의사 30년 세월 동안 전체 임플란트만 주로 해 온 사람"이라며 "저의 치과 매출 99.9%가 임플란트"라고 밝혔다.

 

이어 임플란트 환자가 고액 손님임을 인정하면서 "그래서 사람을 되게 소중하게 대하는 게 몸에 밴 것 같다. 왜냐면 (임플란트 환자) 한 분 한 분이 다 고액"이라고 했다.

 

이를 듣던 제나 양은 "고액 손님 맞잖아. 저 이거(치과) 데스크 일해봐서 아는데 임플란트 하나만 해도 가격이 '0' 하나 더 붙으니까 큰손인 걸 안다"고 말했다.

 

이수진은 "고액 손님이 더 감사한 건 고액의 서비스 팁을 주신다. 저는 치료비 외에 300만~400만원을 팁으로 받는다. 당연히 괜찮다고 거부한다"고 고백했다.

 

그러나 환자는 "10년간 깍두기도 못 씹고 있다가 원장 덕에 김치도 씹어 먹는다"며 고마운 마음에 팁을 준다고 한다.

 

이에 대해 이수진은 "진심이 돈 봉투 속에 담겨 있는 거다. 진심이 담긴 것도 감사한데 특히 돈 봉투 속에 담기면 정말 감동한다. 집에 와서 찬양한다"고 전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