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가스선 올해만 71척” HD한국조선해양, 초대형 에탄운반선 2척 3.4억불에 수주

입력 : 2023-11-17 10:23:49 수정 : 2023-11-17 10:41: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HD현대의 조선중간지주사인 HD한국조선해양이 에탄운반선 수주에 성공했다.

 

HD한국조선해양은 최근 아시아 소재 선사와 9만8000㎥급 초대형 에탄운반선 2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총 3억4000만달러(한화 4444억원) 규모다.

HD현대중공업이 건조해 2022년 인도한 초대형 에탄운반선의 시운전 모습. HD한국조선해양 제공

이번에 수주한 에탄운반선은 길이 230m, 너비 36.5m, 높이 22.8m 규모다. 울산 HD현대중공업이 건조해 2027년 상반기까지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할 예정이다.

 

에탄운반선은 에탄을 액화해 화물창 내 온도를 영하 94도로 안정적으로 유지한 상태로 실어 나른다. 액화천연가스(LNG)운반선과 마찬가지로 고도의 건조기술력과 노하우가 필요한 고부가가치 선박이다.

 

특히 이번에 수주한 에탄운반선은 척당 선가가 1억7000만달러(한화 2222억원)로 대형 에탄운반선 기준 최고 선가를 기록했다.

 

HD한국조선해양은 올해 총 71척의 가스운반선을 수주하며 가스선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선종별로는 LNG운반선 39척, LPG·암모니아운반선 28척, 액화이산화탄소운반선 2척, 에탄운반선 2척이다.

 

HD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다양한 가스운반선 수주를 통해 스펙트럼을 넓히는 중”이라며 “건조 경험을 축적해 향후 수소 등 차세대 가스운반선 시장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수 기자 d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한소희 '시선 사로잡는 타투'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