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익표 "골프·주식 빠진 합참의장, 軍기강 서겠나…사퇴하라"

입력 : 2023-11-16 10:30:36 수정 : 2023-11-16 10:30: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동훈, 인사검증 부실 책임져야…박민 KBS 사장·임원 사퇴해야"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원내대표는 16일 김명수 합동참모본부 의장 후보자의 북한 미사일 도발 당시 주식 거래 및 골프 의혹, 딸 학교폭력 가담 의혹 등을 거론하며 자진 사퇴를 요구했다.

홍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작전부대를 지휘·감독하고 통합 방위를 책임지는 합참의장에 골프와 주식 거래에 빠진 사람을 꼭 앉혀야겠느냐"라며 "김 후보자는 자진해서 사퇴하거나 대통령께서 지명을 철회하는 게 맞다"라고 말했다.

김명수 합동참모본부 의장 후보자가 지난 15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는 "국방부 장관도 근무 중에 주식 거래, 합참의장도 근무 중에 주식 거래, 그것도 북한의 도발이 이뤄지는 와중에도 주식 거래를 하면 도대체 일선 최전방에서 경계근무하고 안보를 담당하는 장병들에게 군의 기강이 서겠느냐"라고 되물었다.

또 "자녀 학교 폭력, 위증 논란과 의혹에는 제대로 된 답변이 없다"며 "김 후보자 지명은 충실히 국토방위에 헌신하는 대다수 대한민국 국민에 대한 중대한 모독"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매번 이런 식의 인사라면 법무부 인사정보관리단은 해체하는 편이 나을 듯하다"며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인사 (검증) 부실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쏘아붙였다.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오른쪽)가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홍 원내대표는 박민 KBS 사장을 향해서도 "박 사장이 더 이상 KBS 사장직에 있는 것은 본인에게도 그리고 KBS, 우리 대한민국 공영방송에도 불행"이라며 자진 사퇴를 압박했다.

그는 "만약에 이러한 행태가 계속된다면 국회 차원의 모든 수단을 동원해 박 사장과 KBS 관계 임원들에게도 반드시 정치적 책임과 모든 법적 책임을 묻겠다"며 "박 사장, KBS 경영진 모두 사퇴하기 바란다"고 거듭 촉구했다.

한편, 홍 원내대표는 "노인파산에 대한 특단의 대책이 강구돼야 한다"며 "정부가 관련한 대책을 내놓으면 국회 차원에서 민주당은 적극적으로 협의에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