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내일부터 전국 가을비… 제주·호남·부울경에 30~100㎜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9-19 14:55:28 수정 : 2023-09-19 14:55: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앞으로 이틀간 가을비치고 꽤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

 

기상청은 20∼21일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19일 내다봤다. 20일 새벽 중부지방에서 시작한 비는 같은 날 오후 남부지방까지 확대되겠다. 다만 20일 늦은 오후 수도권과 강원영서에서는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겠다. 이후 21일 낮까지 강원영동과 충청,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강수가 이어지겠다. 21일 저녁이 되면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멎겠다. 남부지방은 저기압에서 부는 고온다습한 남서풍, 동해안은 북쪽 고기압 가장자리를 타고 부는 동풍이 각각 비를 뿌리는 주된 요인이겠다. 중부지방은 남풍과 동풍이 모이면서 호우가 쏟아지겠다.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뉴스1

예상 강수량을 보면 제주와 호남, 부산·울산·경남엔 이틀간 30~100㎜, 특히 제주산지·부산·경남남해안엔 최대 150㎜ 이상, 경북동해안·울산·전남동부남해안에는 최대 120㎜ 이상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강원영동·충청·대구·경북·울릉도·독도 예상 강수량은 30~80㎜(경북동해안 최대 120㎜ 이상, 강원영동남부 최대 100㎜ 이상), 경기남부 20~60㎜, 서울·인천·경기북부·강원영서 5~40㎜이다. 비가 시간당 30~50㎜씩 쏟아질 때가 있겠다. 지역별 예상 집중호우 시간대는 강원영동 ‘20일 오후에서 21일 새벽’, 경북동해안 ‘20일 밤에서 21일 오전’, 제주·전라해안 ‘21일 새벽~오전’, 경남남해안 ‘21일 새벽~오후’이다. 저기압 위상과 경로에 따라 이번에 비가 내리는 지역이나 양이 달라질 수 있다.

 

수치예보모델 가운데 한국형 수치예보모델(KIM)은 저기압이 21일 오전에 이미 일본까지 다다를 것으로 전망했는데 이 경우 예상보다 비가 일찍 그칠 수 있다. 영국기상청 통합모델(UM)의 경우 남해안 강수량이 현재 예상보다 많을 것으로 본다. 저기압이 지나고 나면 북쪽에서 내려온 고기압이 우리나라를 덮겠다. 이에 22~24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낮과 밤 기온 차가 큰 전형적인 가을날이 나타나겠다. 기온은 평년기온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수준을 유지할 전망이다.


윤준호 기자 sherp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