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전, 김동철 전 의원 새 사장으로 선임

입력 : 2023-09-18 20:00:00 수정 : 2023-09-18 19:58: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첫 정치인 출신 CEO 기록

한국전력은 18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김동철(사진) 전 국회의원을 제22대 사장으로 선임했다.

김 신임 사장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제청으로 대통령 임명을 거쳐 3년 임기로 한전 수장 역할을 수행한다. 김 사장은 1961년 한전 주식회사 발족 후 62년 만에 최초 정치인 출신 최고경영자(CEO)다. 1955년생인 김 사장은 광주제일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한 뒤 한국산업은행에서 근무했다. 1989년에는 민주당 권노갑 전 의원의 정책보좌관으로 정치권에 발을 들였다. 이후 2004년 17대 국회의원을 시작으로 광주 광산구에서 4선(17∼20대)을 했다.

지난해 20대 대선에는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후보특별고문 겸 새시대준비위원회 지역화합본부장을 맡았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 후에는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국민통합위원회 부위원장으로 활동했다.


김범수 기자 swa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