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日 “韓 시찰 통해 오염수 안전성 한국 내 이해 깊어지게 노력”

, 이슈팀

입력 : 2023-05-23 11:07:21 수정 : 2023-05-23 14:34: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마쓰노 관방장관, 한국 후쿠시마 시찰단 관련 질문에 답변

일본 정부는 23일 한국 시찰단의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방문으로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한 한국 내 이해가 깊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부 대변인인 마쓰노 히로카즈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한국 시찰단 관련 질문에 “오늘과 내일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 원전을 방문할 예정”이라며 “측정·확인용 설비, 이송 설비, 방류 설비 등 ‘다핵종(多核種)제거설비(ALPS) 처리수’(오염수의 일본 정부 명칭) 해양 방류 관련 각종 설비를 시찰한다”고 밝혔다.

마쓰노 히로카즈 일본 관방장관. AP뉴시스

마쓰노 장관은 “(한국 시찰단은 일본) 경제산업성의 동참 하에 도쿄전력으로부터 설명을 들을 예정”이라며 “이번 시찰을 통해 한국 내 ALPS 처리수 해양 방류의 안전성에 대한 이해가 깊어지도록 노력해나갈 생각”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한 “이번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서 일치한 내용에 근거해 투명성 높은 정보를 내놓아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한) 국제사회의 이해를 높이는 대처를 해나갈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19∼21일 열린 G7 히로시마 정상회의 공동성명에는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인간과 환경에 해를 끼치지 않도록 하기 위해 국제원자력기구(IAEA) 안전 기준과 국제법에 따라 수행될 IAEA의 독립적인 검증을 지지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조성민 기자 josungm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