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伊 환경단체 활동가 트레비 분수 ‘먹물 시위’

입력 : 2023-05-22 20:19:09 수정 : 2023-05-22 20:19: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마지막 세대’라는 뜻의 환경단체 울티마 제네라치오네의 한 활동가가 21일(현지시간) 식물성 먹물이 뿌려져 검게 물든 이탈리아 로마의 트레비 분수에서 ‘우린 화석연료에 돈을 내지 않겠다’라고 적힌 플래카드를 든 채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 단체가 이날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겠다며 매년 수백만 명의 관광객이 찾는 트레비 분수에 ‘먹물 테러’를 감행하자 주변에 있던 일부 관광객들은 욕설과 야유를 보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