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선호, ‘사생활 논란’ 사과 “개인적 일로 심려 끼쳐 송구스럽다”

입력 : 2023-05-22 13:33:45 수정 : 2023-05-22 13:33: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귀공자' 제작보고회
배우 김선호가 22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귀공자' 제작보고회에서 앞서 사생활 논란에 대해 사과를 하고 있다. 뉴스1

 '귀공자' 김선호가 '사생활 논란' 이후 첫 영화 공식석상에 나선 자리에서 사과의 말을 전했다.

 

김선호는 22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귀공자'(감독 박훈정) 제작보고회에서 "(인사말에) 앞서 개인적인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이어 "이렇게 많은 분들께서 찾아와주셔서 감사드리고 인터뷰 때 추후 인사드리겠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감독님과 스태프들, 배우들의 많은 노고 속에 만들어진 '귀공자'를 처음 선보이는 자리인데 많이 노력하셨고 저 역시도 최선을 다해 열심히 촬영했다, 잘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앞서 김선호는 지난 2021년 방송된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를 성공적으로 이끌었지만 급작스럽게 불거진 사생활 논란으로 인해 각종 방송과 광고 등에서 하차한 바 있다. 당시 그는 출연을 긍정적으로 논의 중이었던 영화 '도그데이즈' '2시의 데이트' 등에서는 빠졌으나, '귀공자'에는 그대로 출연했다. '귀공자'는 당시 '슬픈 열대'라는 가제로 알려져있었다.

 

한편 '귀공자'는 필리핀 불법 경기장을 전전하는 복싱 선수 마르코 앞에 정체불명의 남자 귀공자를 비롯한 각기 다른 목적을 지닌 세력들이 나타나 광기의 추격을 펼치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로, 오는 6월21일 개봉한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차예련 '하트도 우아하게'
  • 차예련 '하트도 우아하게'
  • (여자)아이들 미연 '사랑스러운 미소'
  • 미주 '깜찍한 윙크'
  • 낸시 '너무 사랑스러워'